【지난에서 즐겁게】 여름철의 향초원은 거울같이 밝은 달이 비추고 꽃향기가 시원한 바람에 실려온다.
 
요즘들어  기온이 상승했다. 지난 주변에 시원하고 재미있는 곳이 없을 ? 기온이 섭씨36도까지 올라가는 무더운 여름에는 밤에조차 후덥지근하여 참기 어렵다. 낭만적이고 시원한 화해(꽃의 바다)에서 캠프하는 것은 어떨까. 더위를 깡그리 쫓아버릴 낭만적이고 시원한 여름의 밤이 기다린다.
여름 캠프
 

 향초원 어린이 썸머캠프가 식작되었다!!!
 
화해캠프와 여름캠프를 이야기하면 자연히 향초원을 빼놓을 수가 없다.
 
, 그럼 여기서 문제나갑니다! 향초원의 화해에서 캠핑을 한다는 것은 과연 어떠한 체험일까?
 
이제 드디어 시원하고 편안하게 잠을 즐길수 있다능.
 
 
 
이런 곳에서 캠핑 하는 것은 그야말로 여름철에 자신의 삶에 대한 최고의 존중이라   있다. 이곳은 꽃의 물결이 일렁이고 거울 같은 달이 비추며 향기가 시원한 바람에 실려오는 지상천국으로 음이온 또한 일반 도시환경보다 200~400 많다. 한여름에 즐길  있는 사치의 극치가 아니겠는가
 
 
 
 
 
캠핑이나 노숙을   제일 걱정 되는 것이 무엇이겠는가? 바로 모기와 기타 벌레들이다. 그러나 향초원에서는 이런 걱정을  필요가 전혀 없다. 왜냐면 라벤더의 향기는 모기와 벌레를 퇴치하는 속성이 있기 때문이다. 라벤더 향기는 모기와 기타 벌레들이 스스로 멀리 피하도록 하는 효과가 있다. 이는 또한 라벤더의 화해(꽃의 바다) 농약을 분무할 필요가 없는 비결이기도 하다.
-----------------------------------------------------------------------
                                                                         
밤이 되어 잠을 자기 전에도 익사이팅을 만끽할  있다구!
 
 
 
향초원 캠프파이어 축제에서 수백명의 사람들과 토끼춤을 추고 향초원 에서 직점 만든 맥주도 즐기고 노래를 들으며 멍린(蒙林)구이도 음미하고, 그러고 나서 꽃의 바다에 누워 밤하늘의 별을 구경하다 잠에 든다. 생각만으로도 너무나 낭만적인 여름의 , 이렇게 보내는 거야말로 진정한 여름밤이 아닐까.
 
물론 즈란(지람芝兰)서화원(书画院) 가서 영화를 구경할 수도 있다. 영화관과 똑같은 설비들을 갖추고 있다. 이것이야말로 여름밤을 보내는 진리다.
 
 
이른아침의  이슬
 
이른아침의  번째햇살이 텐트에 비춰지며 그대들을 깨울  편안한 잔디에 앉아 요가도 하고 몸을 풀고 나면 에너지가 온몸에 충전된 것을 느낄  있다. 햇살이 따가워지기  잔디에서 보드를 타는 목초지의 스케이트장에 가서   있고 훈련소
 가서 단련할 수도 있다. 그러고 나서 멍린차오웬부뤄(몽림초원부락) 호텔에 가서 든든한 식사를 즐긴다.
 
 
이토록 아름다운 캠프활동에 마음이 움직이나요? 더이상 꿈이 아니랍니다. 주말마다 손님들이 찾아와 색다른 즐거움을 만끽한답니다. 더이상 주저하지말고 바로 와서 체험해 보세요!
回到顶部